‘저스템·밀리의서재·펨트론’ 코스닥 상장한다
상태바
‘저스템·밀리의서재·펨트론’ 코스닥 상장한다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2.08.29 0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거래소 상장예비심사 통과
월정액 전자책 서비스 플랫폼인 밀리의서재가 코스닥 상장예비심사를 통과했다. /사진=밀리의서재 누리집
월정액 전자책 서비스 플랫폼인 밀리의서재가 코스닥 상장예비심사를 통과했다. /사진=밀리의서재 누리집

29일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에 따르면, ▲저스템 ▲밀리의서재 ▲펨트론의 상장예비심사가 지난주 승인됐다.

미레에셋증권이 상장을 주선하는 저스템은 2016년 세워져 반도체 습도제어 시스템 등 특수 목적용 기계 제조업을 주력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액 448억2700만원, 영업이익 71억9400만원, 순이익 57억3200만원을 기록했다.

/자료=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
/자료=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

역시 미래에셋증권이 상장을 주선하는 밀리의서재는 2016년 세워져 전자책 정기구독 서비스 등 기타 정보 서비스업을 주력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액 288억5700만원, 영업손실 145억1100만원, 순손실 348억4200만원을 기록했다.

하나증권이 상장을 주선하는 펨트론은 2002년 세워져 SMT·반도체·2차전지 검사장비 등 특수 목적용 기계 제조업을 주력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연결 기준 지난해 매출액 578억7100만원, 영업이익40억5000만원, 순이익 44억9900만원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