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 만큼 후불’ 자동차보험 인기질주
상태바
‘탄 만큼 후불’ 자동차보험 인기질주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1.11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롯손해보험 ‘퍼마일자동차보험’ 신규계약 10만건 돌파
/자료=캐롯손해보험
/자료=캐롯손해보험

캐롯손해보험의 ‘퍼마일자동차보험’ 신규 가입 계약 수가 출시 11개월 만에 10만건을 돌파했다. 이 보험은 매월 기본료에 탄 만큼만 후불로 내는 자동차보험으로 캐롯손보가 지난해 2월 출시했다.

캐롯손보는 지난해 3월 이 보험의 비즈니스 모델 특허와 6개월 간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11월에는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에 선정되기도 했다.

캐롯손보의 퍼마일 10만건 달성은 기존 대형사 위주의 자동차보험 시장에서 거둔 성과라 의미를 더한다. 캐롯손보는 지난해 처음 영업을 개시한 ‘보험업계 막내’다. 특히 주행거리를 측정하는 기기인 ‘캐롯플러그’와 사물인터넷(IoT) 플랫폼을 연동해 실시간으로 주행거리를 측정하는 기술은 다른 회사와 차별화된다.

정영호 캐롯손해보험 대표는 “지금까지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탄 만큼만’ 낸다는 합리적인 개념이 자동차보험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형성해 나가고 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